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산 대부도 방조제서 남성 하반신 시신 발견

최종수정 2016.05.01 21:06 기사입력 2016.05.01 21: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준영 기자] 경기 안산 대부도의 한 방조제 인근 배수로에서 성인 남성의 하반신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일 오후 3시 50분께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대부도 내 불도방조제 입구 근처 한 배수로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남성의 하반신 시신이 마대자루 속에 든 것을 관광객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이재홍 안산단원경찰서장(총경)을 본부장으로 수사본부를 구성하고 인접서 소속 포함 형사 100여명을 투입했다. 날이 밝는대로 10개 중대 900여명을 투입해 대대적인 수색을 벌일 계획이다.

알몸 상태로 이불에 쌓인 채 마대자루에 담긴 시신은 예리한 흉기에 의해 잘린 것 외에 별다른 훼손 흔적은 나타나지 않았으며, 부패 정도가 경미해 유기된 지 얼마 되지 않은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속옷 등 의류나 나머지 시신 부위는 아직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시신에서 DNA를 채취해 실종자를 중심으로 신원 확인에 나서는 한편 2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시신을 부검해 키와 나이 등의 근접치를 추산한다는 계획이다.
정준영 기자 foxfur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