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에어, 부산~우시 노선 신규 취항

최종수정 2016.05.01 10:54 기사입력 2016.05.01 10:54

댓글쓰기

189석 규모 B737-800 항공기 투입…주 3회 운항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진에어는 지난달 30일 오후 1시 부산 김해국제공항 국제선 10번 탑승 게이트 앞에서 부산~우시 노선 취항식을 갖고 운항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오문권 진에어 인사재무본부장, 황국두 진에어 부산지점장 및 부산지점 직원들이 참석해 승무원들에게 꽃다발을 전달하며 취항을 축하했다. 또한 우시행 첫 탑승편 승객 전원에게 포춘 쿠키를 나눠주고 당첨 여부에 따라 경품을 증정하는 기내 이벤트도 진행했다.

진에어는 지난달 29일 부산~괌 노선 신규 취항에 이어 이번 부산~우시 노선까지 연이어 부산발 국제 노선을 2개나 늘렸다. 이로써 부산발 국제선 노선은 총 7개로 확대됐다.

부산~우시 노선은 진에어가 국적 항공사 중 최초로 취항하는 노선으로 부산에서 중국으로 가는 하늘길이 확장돼 영남지역 고객들의 항공 여행 편의가 좋아질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했다.

지난달 30일 오후 김해국제공항 2층 10번 탑승게이트 앞에서 진에어의 부산~우시 노선 취항식이 진행됐다. 오문권 진에어 인사재무본부장(사진 중앙) 등 참석자들이 운항 첫 편에 탑승하는 운항승무원, 객실승무원과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지난달 30일 오후 김해국제공항 2층 10번 탑승게이트 앞에서 진에어의 부산~우시 노선 취항식이 진행됐다. 오문권 진에어 인사재무본부장(사진 중앙) 등 참석자들이 운항 첫 편에 탑승하는 운항승무원, 객실승무원과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진에어는 이번 신규 노선에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투입해 주 3회 운항한다. 김해국제공항에서 ▲화요일은 오후 3시35분, ▲목요일은 오후 2시30분, ▲토요일은 오후 2시5분에 출발하는 스케줄로 운영된다.
진에어는 “지난해 부산발 국제 노선을 5개 늘리고 올해 또 2개 노선을 늘렸다”며 “앞으로도 부산 및 영남 지역민들의 항공 여행 선택권이 확대될 수 있도록 부산발 노선을 지속 검토해 늘려갈 것이다”고 말했다.

우시는 중국 장쑤성 남부에 위치한 공업도시로 국내 주요 기업들이 진출한 경제 요충지다. 또한 상해, 난징, 쑤저우 등과 인접해 있어 우시를 찾는 관광객이 날로 증가하고 있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