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준규 육군총장, 미ㆍ일 방문…군사협력 논의

최종수정 2016.04.10 15:53 기사입력 2016.04.10 15:53

댓글쓰기

장준규 육군총장

장준규 육군총장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장준규 육군참모총장이 미국과 일본을 방문해 양국 육군 참모총장과 회담을 하고 군사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육군참모총장이 일본을 방문하는 것은 2008년 1월 박흥렬 당시 육군총장이 일본에서 육상막료장과 회담한 이후 처음이다.

육군은 10일 "장준규 육군참모총장이 오는 11일부터 7박 8일 동안 미국과 일본을 순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장 총장은 미국을 먼저 방문하고 이달 17∼18일 일본을 방문한 다음 귀국할 계획이다.


장 총장은 방일 기간 이와타 기요후미(岩田淸文) 일본 육상막료장(육군참모총장에 해당)을 비롯한 자위대 주요 인사들을 만나 양국의 군사교류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한다. 그는 자위대 간부 양성기관인 방위대도 방문해 유학 중인 우리 군 교육생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육군 관계자는 "장 총장의 방일은 양측의 인적 교류를 활성화하는 데 초점이 맞춰져 있다"며 "한일 상호군수지원협정(ACSA) 체결과 같은 군사적 현안과는 무관하다"고 설명했다.

우리 군과 일본 자위대 주요 인사들은 최근 잇달아 회담하며 양국 군사교류협력에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달 28일에는 다케이 도모히사(武居智久) 일본 해상막료장이 한국을 방문해 정호섭 해군참모총장과 회담했다. 일본 해상막료장의 방한은 6년 만이다. 정경두 공군참모총장도 올해 하반기에 일본을 방문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작년 10월에는 사이토 하루카즈(齊藤治和) 항공막료장이 서울 국제항공우주ㆍ방위산업 전시회(ADEX)에 참석해 정 총장과 면담했다.

장준규 육군총장은 일본 방문에 앞서 미국에서는 마크 밀리 육군참모총장과 만나 한미동맹 현안과 군사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한국 육군참모총장의 미국 방문은 2012년 이후 4년 만에 처음이다.

방미 기간 그는 알링턴 국립묘지와 한국전 참전비를 방문하고 미 육군 교육사령부, 능력통합센터, 통합특수전사령부 등을 찾아 한미 양국 군의 미래전 대비 방안에관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육군은 "이번 순방을 통해 장 총장은 미일 양국 군사 분야 고위 인사와 안보 현안에 관한 의견을 교환하고 군사 분야의 유대를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