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석민 투런포' NC, 한화 잡고 3연승 질주(종합)

최종수정 2016.04.09 21:09 기사입력 2016.04.09 21:09

댓글쓰기

NC 내야수 박석민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NC 내야수 박석민 [사진=NC 다이노스 제공]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프로야구 NC다이노스가 한화 이글스를 누르고 3연승을 달렸다.

NC는 9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홈경기에서 한화를 10-1로 이겼다.
NC는 이로써 최근 3연승을 달리면서 4승 3패가 됐다. 한화는 4연패 수렁에 빠져 1승 6패로 시즌 초반부터 최하위에 머물렀다.

박석민이 맹활약했다. 박석민은 투런 홈런을 포함해 3안타 3타점을 기록했다. NC는 박석민의 활약으로 시즌 팀 최다인 10득점을 기록했다. 선발 투수 이재학도 8이닝동안 1실점하며 호투해 힘을 보탰다.

KIA 타이거즈는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경기에서 KT 위즈를 6-3으로 이겼다. KIA는 2연패에서 벗어나며 3승 3패를 기록, 승률 5할을 기록했다. KT는 최근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해 4승 4패가 됐다.
KIA는 선발 투수 핵터 노에시가 7이닝 동안 7피안타 5탈삼진 1실점을 기록하며 호투했다.

SK와이번스는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LG트윈스를 4-3으로 눌렀다. 최정과 정의윤, 김성현이 홈런포를 가동하면서 SK의 승리를 이끌었다. 최정은 솔로 홈런을 포함해 4타수 3안타 2타점으로 맹활약했다.

롯데 자이언츠는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홈경기에서 6회말에 나온 강민호의 만루포를 앞세워 삼성 라이온즈를 7-4로 꺾고 2연패에서 벗어났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