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중국 VR체험관 시장 정조준

최종수정 2016.03.17 19:15 기사입력 2016.03.17 19:15

댓글쓰기

"中 루에위에 테크놀로지와 협력을 통해 한중 체감형 테스트베드 조성과 국내콘텐츠 직접 유통 나서"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정현, 오른쪽)은 17일 오후 2시(중국현지시각)  중국국제컨벤션센터(북경)에서 가상현실(VR) 체감형 게임 전문기업인 루에위에 테크놀로지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정현, 오른쪽)은 17일 오후 2시(중국현지시각) 중국국제컨벤션센터(북경)에서 가상현실(VR) 체감형 게임 전문기업인 루에위에 테크놀로지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정현)은 17일 오후 2시(중국현지시각) 2016 TFC(TFC Global Mobile Game Conference & Intelligent Entertainment EXPO)가 열리는 중국국제컨벤션센터(북경)에서 가상현실(VR) 체감형 게임 전문기업인 루에위에 테크놀로지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중국 남경에 소재한 루에위에 테크놀로지사는 자국 최초의 가상현실 게임 플랫폼 '니비루 가상현실 게임센터'를 공개 운영 중이며 200여개의 오프라인 체감형 게임 체험관을 공격적으로 확장하고 있는 VR 전문기업이다.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올해부터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 광주시의 지원을 받아 지역기반 게임산업 육성 사업으로 총사업비 30억(국비 15억, 시비15억)을 투입하고 지역의 강점인 첨단영상 인프라와 결합한 체감형 게임을 집중 육성할 계획이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광주시와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지역기반 게임산업 육성 일환으로 미래의 고부가가치 시장으로 인식되고 있는 VR 체감형 게임 콘텐츠에 대한 공동 협력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 체감형 게임 콘텐츠 개발을 위한 루에위에 테크놀로지 보유 하드웨어 제공 ▲ 체감형 게임콘텐츠 공동 기획, 투자 및 개발, R&D ▲ 상호 정보공유를 통한 체감형 게임콘텐츠 플랫폼 공유 및 사업화 등이다.

이정현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지역의 게임콘텐츠가 글로벌 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는 한·중 협력모델을 발굴하고 수요 맞춤형 유통전략을 통해 지역기업의 성장과 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