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선진 소비재 시장 성공, 비결은 '품질'

최종수정 2016.03.06 11:08 기사입력 2016.03.06 11: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선진국 소비재 시장 진출에서 가장 중요한 요인은 '품질'인 것으로 조사됐다.

KOTRA는 6일 발간한 '선진국 유통점 진출에 성공한 한국의 소비재' 보고서를 통해 미국, 일본, 독일 등 9개 선진국의 유통점에 성공적으로 진출한 42개 소비재의 성공 요인을 분석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제품 등 경쟁력 측면에서 가장 중요한 성공요인은 '우수한 품질'인 것으로 나타났다. 42개 가운데 64.3%인 27개 상품에서 성공요인으로 분석됐고 문화상품을 제외한 나머지 4개 분야 모두에서 1위로 꼽혔다. 이어 독창적인 디자인(19개), 차별화된 기능성(17개), 친환경·웰빙(15개)이 뒤를 따랐다.

특히 '친환경·웰빙'은 음식 분야에서 품질과 함께 가장 중요한 성공요인으로 꼽혔다. 하지만 '가격경쟁력'을 바탕으로 성공한 상품은 가장 적은 10개에 불과했다.

마케팅 등 진출방법 측면에서 전체의 73.8%인 31개가 정부의 지원을 효과적으로 활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무역사절단, 전시회 참가 등을 통해 발굴한 바이어를 지사화, 월드챔프 사업으로 지속적으로 접촉하고 관리하는 현지시장 접근방법이 가장 효과적이라는 분석이다.
장수영 KOTRA 통상전략팀장은 "선진국 소비재 시장은 품질, 디자인, 차별성 등 모든 면에서 경쟁력을 갖춘 전세계 상품들 간의 각축장"이라며 "최근 다양해진 소비 채널을 고려하여, 온오프라인 병행 등 전략적 마케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