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청년창업사관학교 졸업식 가져…청년 CEO 252명 배출

최종수정 2016.02.24 12:00 기사입력 2016.02.24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중소기업청은 중소기업진흥공단과 안산청년창업사관학교에서 제5기 졸업식을 갖고 252명의 청년 CEO를 새롭게 배출했다고 24일 밝혔다.

청년창업사관학교(안산·천안·광주·경산·창원)는 연간 1000명 이상의 고용창출 성과와 더불어 반기매출 1000억원을 돌파했다.
황교안 총리는 축하 영상 메시지를 통해 "창의적인 청년기업들이 우리나라 경제 생태계를 긍정적 단계로 발전시킬 수 있다"며 "청년창업사관학교가 그 중심에서 선도적 역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주영섭 중기청장도 축사를 통해 "청년창업사관학교의 기술기반 창업은 수출증대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이 중요한 만큼, 졸업기업들이 거듭된 성장을 통해 국가경제 견인의 선두에 서 줄 것"이라고 했다.

식전행사로 열린 '졸업기업 제품 전시회'는 졸업기업의 지난 1년간에 노력을 엿볼 수 있는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청년창업가들에게 투자·판로 등의 교류 기회를 제공하는 '스타트업 전문가와 교류의 장'도 300여명의 기업이 몰려 성황을 이뤘다.
2011년 국내 최초로 사관학교식 창업지원기관으로 출범한 청년창업사관학교는 지난 5년간 기술 및 사업화 지원을 통해 총 1215명의 청년 창업CEO를 배출했다. 3800여억원의 매출액 실현과 1700여건의 지적재산권 등록, 5000여명의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날 졸업식에는 주영섭 중기청장을 비롯해 벤처·창업 관련 유관기관장, 졸업기업 가족등 내·외빈 500여명이 참석해 졸업기업들의 새로운 출발을 축하하고 격려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