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내 첫 IPC 노르딕스키 아시안컵 대회 평창서 개막

최종수정 2016.01.28 13:19 기사입력 2016.01.28 13:1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장애인동계올림픽대회 조직위원회는 28일 2018 평창 패럴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2016 평창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 노르딕스키 아시안컵대회'를 이날부터 2월 1일까지 알펜시아 바이애슬론센터에서 개최 한다고 밝혔다.

IPC 노르딕스키가 주최하고 대한장애인노르딕스키연맹이 주관, 조직위와 대한장애인체육회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국내에서는 처음 개최되는 장애인 노르딕스키 국제대회로, 2014 소치패럴림픽에 입상한 러시아 8명, 미국 1명, 캐나다 1명을 포함한 6개국 선수 및 임원 77명이 참가한다.

한국은 민간기업인 창성건설 장애인노르딕스키팀 소속 신의현, 최보규, 이정민 선수를 비롯한 6명의 선수와 임원 5명 등 총 11명이 참가한다.

이번 대회를 위해 조직위는 IPC 노르딕스키는 기술대표와 국제심판, 국제 등급분류사 등 8명의 국제기술임원(ITO)을 초청해, 2018 평창 패럴림픽이 최고 수준의 경기대회가 될 수 있도록 국내기술임원(NTO)과 경기운영요원, 자원봉사 운영과 코스조성, 등급분류운영, 패럴림픽 관련사항들을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대회는 IPC 노르딕스키의 협조를 받아 등급분류 이벤트를 경기 전에 실시해 우리나라를 비롯한 일본, 중국 등 신인선수들이 IPC 국제대회 참가 자격인 경기등급(Sport Class)을 획득할 수 있는 기회도 마련했다.
조직위는 이번 대회에 참여한 국내기술임원(NTO), 경기운영요원을 2017년 패럴림픽 테스트이벤트에 참여시켜 국제대회 운영경험을 한 번 더 쌓은 뒤, 2018 평창 패럴림픽에 투입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대회는 장애인 동계 스포츠 발전과 장애에 대한 인식제고를 위해 2018 평창 대회 유치 시 우리나라에서 제시한ADP(Actualising the Dream Project)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특별 프로젝트이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