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빠생각’ 고아성 “과거 배성우의 야한 얘기에 섬뜩했다”

최종수정 2016.01.21 17:03 기사입력 2016.01.21 16:54

댓글쓰기

고아성 오빠생각 / 사진= 스포츠투데이DB

고아성 오빠생각 / 사진= 스포츠투데이DB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21일 개봉한 ‘오빠생각’이 예매율 1위에 오르며 영화에 출연한 고아성이 화제인물로 떠올랐다. 이에 과거 고아성의 배우 배성우에 대한 폭로가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과거 고아성은 SBS 파워FM '공형진의 씨네타운'에 출연해 영화 '오피스'에서 호흡을 맞춘 배우 배성우와의 일화를 폭로했다.
당시 고아성은 "배성우와 같이 연기하면 기를 너무 많이 뺏긴다"라며 "야한 얘기를 너무 많이 해서 섬뜩할 때가 있다. 시간과 장소, 밤낮을 가리지 않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21일 개봉한 ‘오빠생각’은 6·25전쟁 당시 어린이 합창단을 모티브로 만든 영화로 고아성은 전쟁 중 합창단 아이들을 따뜻하게 돌보는 선생님 박주미 역으로 출연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