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계친환경디자인박람회 엠블럼,‘굿디자인’

최종수정 2015.12.26 12:13 기사입력 2015.12.26 12:13

댓글쓰기

세계친환경디자인박람회 엠블럼

세계친환경디자인박람회 엠블럼


“산업부, 마크 부여…박람회 품격 높이는 계기 기대”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2016세계친환경디자인박람회 엠블럼이 '2015년 대한민국 굿디자인’에 선정돼 산업통상자원부가 수여하는 ‘굿디자인(GOOD DESIGN)’마크를 부여받게 됐다.

1985년부터 시행되고 있는 ‘대한민국 굿디자인’선정에서 국제 행사의 EI(Event Identity)가 ‘굿디자인’마크를 부여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대한민국 굿디자인’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하는 국내 최고 권위의 디자인 선정 제도다. △상품의 경제성 △고객지향성 △환경친화성 △심미성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해 디자인의 우수성이 인정된 상품에 ‘굿디자인’마크를 부여한다.

전라남도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권위 있는 디자인 부분 시상에서 ‘굿 디자인’으로 선정됐다는 점에서 2016 세계친환경디자인박람회의 품격과 가치를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계친환경디자인박람회 엠블럼은 자연과 인간의 약속 즉, 지속가능한 삶을 상징하는 손도장 패턴에 디자인적 요소를 가미해 만들어졌다.
내부에 보이는 자연스러운 곡선들은 한국 자연의 정취를 표현한 것이며 봄·여름·가을·겨울 4계절 컬러의 조합으로 활기찬 박람회 이미지를 담은 것이 특징이다.

세계친환경디자인박람회조직위원회 관계자는 “정부가 발간하는 ‘굿디자인’선정 상품 소개 책자와 홍보물을 통해 세계친환경디자인박람회 엠블럼을 널리 홍보할 수 있게 됐다”며 “홍보 측면뿐만 아니라 행사의 품격과 가치도 크게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2016 세계친환경디자인박람회는 전라남도가 ‘친환경 농업’을 넘어 ‘친환경 산업’까지, 타 지자체보다 먼저 선점하는 계기로 만들기 위해 준비하고 있는 국제 규모의 큰 행사다.

‘세상을 바꿀 새로운 삶의 모색’이라는 주제로, 2016년 5월 5일 어린이날부터 29일까지 25일간 나주 소재 전남농업기술원과 빛가람 혁신도시 일원에서 개최된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