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제적남자' 랩몬스터, 아이돌 신분 망각한 '전여친 언급에' 폭탄 발언까지

최종수정 2015.02.27 11:40 기사입력 2015.02.27 11:40

댓글쓰기

랩몬스터. 사진=tvN '문제적남자'방송 캡처

랩몬스터. 사진=tvN '문제적남자'방송 캡처



'문제적남자' 랩몬스터, 아이돌 신분 망각한 '전여친 언급에' 폭탄 발언까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문제적남자'에 출연한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랩몬스터가 MC 전현무의 유도질문에 넘어가 아이돌 신분을 망각한 채 과거 연애사를 고백했다.

26일 첫 방송된 케이블TV tvN 토크쇼 '뇌섹시대- 문제적남자'에는 랩몬스터가 출연한 가운데, 아이돌 신분을 망각한 채 전 여자친구와 과거 연애사를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랩몬스터는 "왜 여자친구와 헤어졌냐"는 S전자의 2014년 면접 기출 문제를 보고선 "오히려 전략적인 대답으로 접근하면 마이너스가 될 것 같다"며 "진정성있게 나가는 게 좋을 것 같다"고 생각을 밝혔다.

이에 전현무는 랩몬스터에게 "그럼 진정성 있게 이야기해보라"고 유도질문을 던졌다.
랩몬스터는 "고등학교 때 여자 친구가 남자 친구들이 너무 많았다"라고 전하며 과거 연애사를 술술 털어놓기 시작했다.

이러한 랩몬스터의 고백에 김지석은 "여자친구가 충분한 사랑을 주지 않았나 보다"라며 돌직구를 던져 랩몬스터를 당황케 했다.

한편 이날 MC 전현무는 랩몬스터에 대체 "아이큐가 굉장히 높다. 148이다. 수능모의 성적도 상위 1%"라고 소개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