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대 최흥식·최현일 교수 ‘의과학 부문 연구성과 2014 TOP5’ 선정

최종수정 2014.12.31 16:03 기사입력 2014.12.31 16:03

댓글쓰기

최흥식 교수

최흥식 교수

최현일 교수

최현일 교수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남대학교 최흥식·최현일 교수팀의 ‘병원성 세균 감염 및 증식 억제 기전 규명’ 연구가 ‘의과학부문 연구성과 2014 TOP5’에 선정됐다.

포스텍 생물학연구정보센터(BRIC)는 최근 국내 생명과학 관련 연구자들이 선정한 ‘2014년도 국내 5대 바이오성과와 뉴스’를 발표했다. 이달 초 BRIC 홈페이지를 통해 실시한 온라인 설문조사에는 생명과학 관련 연구자 1,132명이 참여, ‘바이오뉴스’라는 키워드와 함께 △기초학술 △응용기술 △의과학 △일반뉴스 등 4개 부문별 5대뉴스를 선정했다.

전남대학교 최흥식(생명과학기술학부)·최현일(의과대 미생물학교실) 교수팀의 연구결과는 이 가운데 의과학 부문 ‘TOP5’에 뽑힌 것이다. 두 교수는 지난 3월 국제학술지 네이처 메디신지(Nature Medicine)지에 “철(Fe) 대사 조절을 통해 병원성 세균 감염과 증식을 억제할 수 있는 항균제제 후보물질을 찾아냈다”는 내용의 논문을 발표, 국내·외의 주목을 받은 바 있다.

▲논문명 : Inverse agonist of estrogen-related receptor γ controls Salmonella typhimurium infection by modulating host iron homeostasis

BRIC은 한 해 동안의 바이오 분야 연구 활동과 소식을 효과적이고 의미 있게 전달하기 위해 2003년부터 매년 생물학 관련 종사자들이 참여한 설문조사를 통해 국내 바이오 성과?뉴스를 선정하고 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