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악녀' 이유리 전성시대(?)…전지현도 제쳤다

최종수정 2014.12.23 15:29 기사입력 2014.12.23 13:29

댓글쓰기

이유리

이유리



'국민악녀' 이유리 전성시대(?)…전지현도 제쳤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국민악녀' 이유리가 '별그대' 전지현을 제치고 '올해 가장 뛰어난 활약한 탤런트' 2위를 차지했다.

한국갤럽이 지난 10월29일부터 4주간 전국(제주 제외) 만13세 이상 남녀 1703명을 대상으로 올해 가장 뛰어난 활약을 한 탤런트를 조사한 결과, SBS '별에서 온 그대'의 김수현이 19.6%의 지지를 얻어 1위를 차지했다. 동일한 작품에서 김수현과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전지현(17.6%)은 3위에 올랐다.

2위는 MBC '왔다! 장보리'에서 희대의 악녀 연민정을 연기한 배우 이유리(18.2%)가 차지했다. 뒤를 이어 6년의 공백 끝에 MBC '마마'의 시한부 싱글맘으로 돌아온 송윤아가 6.1%의 지지를 받아 4위를 기록했다. 5위는 '왔다! 장보리'에서 주인공 장보리를 연기한 오연서(5.9%)였다.

한편 갤럽은 2005년부터 매년 그 해를 빛낸 각 분야의 '올해의 인물' 순위를 발표하고 있으며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신뢰 수준 95%에서 ±2.4%포인트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