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발라드림' 윤민수 "콘서트이름, '어벤져스'로 할 뻔했다"

최종수정 2014.12.19 20:56 기사입력 2014.12.19 20:56

댓글쓰기

윤민수

윤민수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바이브 윤민수가 콘서트 타이틀 작명 비화를 밝혔다.

윤민수는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바이브X포맨 합동콘서트 '발라드림'에 참가해 "난 사실 콘서트 타이틀을 '어벤져스'로 하고 싶었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다른 의견으로는 '겨울왕국'도 있었다. 결국 안되겠다 싶어서 팬들에게 공모해 이름을 '발라드림'으로 짓게 됐다. 좋은 이름 같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발라드림'이란 타이틀은 직접 팬들이 지어준 것이다. 바이브와 포맨이 아픔과 상처를 가지고 있는 분들을 위해 연고를 '발라드린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한편, 합동콘서트 '발라드림'은 19일에 이어 20일 오후 7시에도 동일한 장소에서 한 번 더 진행된다.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