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국 언론, 제시카-타일러권 '동거설' 보도… 아기 옷 쇼핑장면 '포착'

최종수정 2014.12.19 16:54 기사입력 2014.12.19 16:54

댓글쓰기

홍콩 HK 방송 화면 캡처

홍콩 HK 방송 화면 캡처


중국 언론 제시카-타일러권 '동거설' 보도… 아기 옷 쇼핑장면 '포착'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소녀시대 전 멤버 제시카가 타일러권과 동거설에 휩싸였다.
18일 중국 매체 시나닷컴은 홍콩 언론의 보도를 인용해 제시카가 최근 홍콩에 머무르며 타일러권과 동거 생활을 즐기고 있다고 전했다.

해당 매체는 제시카와 타일러권이 아기 옷 쇼핑에 나선 모습을 포착한 사진도 함께 공개해 동거설에 힘을 실었다.

공개된 사진에는 두 사람이 다정하게 아기 옷을 고르는 모습과 나란히 차량에 탑승한 모습 등이 담겨 있다.
제시카와 타일러권은 지난 3월 처음으로 열애설에 휩싸였다. 당시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친한 지인일 뿐”이라고 소문을 일축했으나 지난 9월 중국 언론에 의해 결혼설이 불거졌고, 이후 두 사람의 교제는 기정사실화 됐다.

제시카는 지난 10월 한 공식 석상에서 결혼설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 지금 당장은 결혼에 대한 계획이 전혀 없다”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한편 제시카는 지난 9월 소녀시대 탈퇴 후 자신이 론칭한 브랜드 '블랑 앤 에클레어'의 디자이너로 활동하고 있다.

제시카의 연인으로 알려진 타일러권은 재미교포 사업가로 과거 홍콩 걸그룹 트윈스 출신의 배우 겸 가수 질리안 청(종흔동)과의 열애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