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코엔터테인먼트 공동대표, '억대 횡령' 후 잠적…"이국주, 김준현 등 멘붕"

최종수정 2014.12.18 17:27 기사입력 2014.12.18 17:27

댓글쓰기

김준호 [사진=아시아경제 DB]

김준호 [사진=아시아경제 DB]



코코엔터테인먼트 공동대표, '억대 횡령' 후 잠적…"이국주, 김준현 등 멘붕"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개그맨 김준호가 대표로 있는 코코엔터테인먼트에서 거액의 횡령 사건이 발생했다.

18일 한 매체는 "김준호와 코코엔터테인먼트 공동 대표를 맡고 있는 김모씨가 이달 초 수억 원의 회사 공금을 빼내 잠적했다"고 보도했다.

이와 함께 "회사 측은 내부 상황 파악을 마치고 경찰에 신고한 후 고소 절차를 밟을 예정"이라며 "코코엔터테인먼트는 현재까지 김씨의 행방이 묘연한 상태라 경찰 신고가 접수되면 경찰에 김씨를 찾기 위해 지명수배를 내려달라고 요청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씨가 가져간 공금에는 소속 개그맨들에게 줄 출연료가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코코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날 티브이데일리에 "입장을 정리 중이다"라는 짧은 대답을 남겼다. 보도된 내용 중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냐는 물음에도 "현재 관련한 다른 대답을 줄 수는 없다"고 답했다.

현재 코코엔터테인먼트는 김준호 대표를 중심으로 김준현, 이국주 등 소속 개그맨 40여 명이 소속돼 있으며, 이들은 김준호를 중심으로 해결책을 모색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