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하 감독 "이민호-조인성 캐스팅, 외압 있었다" 고백

최종수정 2014.12.12 11:27 기사입력 2014.12.12 11:27

댓글쓰기

유하 감독 "이민호-조인성 캐스팅, 외압 있었다" 고백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유하 감독이 배우 이민호와 조인성을 캐스팅할 당시 외압이 있었다고 고백했다.

유하 감독은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강남1970'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이민호를 캐스팅할 때 조인성 때처럼 외압이 있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아내가 이민호 왕팬이라 세뇌와 압력 때문에 집에서 힘들었다"며 "2년을 시달리다보니까 이민호와 하는 게 숙명인가보다 생각했다"고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한편 '강남1970'은 1970년대 서울, 개발이 시작되던 강남땅을 둘러싼 두 남자의 욕망과 의리, 배신을 그린 영화다. 유하 감독의 거리 3부작 완결편이자 이민호와 김래원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2015년 1월 21일 개봉된다.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