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양경제청, 해외이주화물협회 회원사 간담회 개최

최종수정 2014.11.26 14:18 기사입력 2014.11.26 14:18

댓글쓰기

"광양경제청, 소량화물 관련업체 유치활동 본격화 "

[아시아경제 김권일 기자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청장 이희봉)은 (사)한국해외이주화물협회 회원업체를 대상으로 광양항·항만배후단지의 물류환경과 투자여건 관련 홍보 간담회를 경기도 고양시에서 26일 개최했다.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은 ‘05년 한국해외이주화물협회 설립시부터 회원업체 해외이주화물 중심의 소량화물과 복합운송화물이 광양항에서 취급되도록 협력을 진행하고 있으나, 광양항의 소량화물과 일반화물 취급기반 부족, 기항 항차 열세 등에 의해 해외이주화물업체는 광양항 이용을 주저하고 있었다.

그러나, 광양항 배후단지내 국제물류센터와 일반부두 운영 정상화와 더불어 기항항차 증가 등으로 인해 광양항 물류여건이 호전되고 있는 시점에서 광양항의 소량화물 및 복합화물 취급기반 강화를 위해 한국해외이주화물협회 회원업체를 대상으로 간담회를 개최했다.

금번 광양항과 항만배후단지 물류환경·투자여건 간담회에는 한국해외이주화물협회 회원업체 대부분이 참석하여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간담회에서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은 광양항과 항만배후단지, 포스코 광양제철소, 여수 석유화학단지 및 율촌산단 등 최적의 기업환경과 물류여건을 갖춘 광양만권 여건을 설명하고, 광양항 활성화 관련 의견교환을 통해 한국해외이주화물협회 회원업체들이 광양항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는 계기를 제공했다.
이를 통하여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은 광양항과 항만배후단지에서 해외이주화물을 중심으로 하는 소량화물 취급기반이 확충되어 광양항이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된 종합물류서비스를 제공하는 종합항만으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

김권일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