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하원 키스톤 송유관 법안 통과‥오바마와 정면대결

최종수정 2014.11.15 05:39 기사입력 2014.11.15 05:3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뉴욕=김근철 특파원]미국 하원이 14일(현지시간)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거부권 행사를 시사한 키스톤XL 송유관 건설 법안을 통과시켰다.

하원의 다수당인 공화당이 주도한 이 법안은 찬성 252표, 반대 161표로 가결됐다. 민주당에서도 31명의 찬성표가 나온 것으로 분석됐다.

상원도 오는 18일 전체회의를 열어 키스톤XL 법안을 표결 처리할 예정이다. 그동안 민주당이 상원 다수당을 차지해왔으나 일부 소속의원이 이 법안에 대한 지지 입장을 보이고 있어 통과 가능성이 높아졌다.

키스톤XL송유관 건설 프로젝트는 캐나다 앨버타 주와 미국 텍사스 주의 멕시코만 사이 2700㎞를 연결하는 것으로 공화당은 이를 적극 지지하고 있다.

그러나 오바마 대통령과 민주당 지도부는 그동안 대형 송유관 건설 과정에서의 환경 파괴와 향후 온실 가스 감축 정책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며 이를 반대해왔다.
오바마 대통령은 그동안 네브래스카 법원에 계류된 소송이 다 해결된 후 환경 영향을 평가해 사업 여부를 검토해야 한다는 입장을 고수해 왔다. 공화당 주도로 통과될 관련 법안에 대해서도 거부권 행사를 입장도 거듭 밝혔다.

오바마 대통령은 "키스톤XL 사업에 대한 평가 작업이 진행되는 상황에서 미 의회가 그 과정을 억지로 단축하려고 해서는 안 된다"면서 "이 과정은 당연히 따라야 할 의무적 절차"라고 강조했다.




뉴욕=김근철 특파원 kckim10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