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시간 다투는 중증외상환자 사망률 낮춘다

최종수정 2018.09.11 00:45 기사입력 2014.11.14 00:00

댓글쓰기

충남 천안에 권역외상센터 개소, 운영 본격화…교통사고나 추락 등으로 다친 중증환자 24시간 응급수술시설·장비·인력 갖춰, 보건복지부 닥터헬기 도입 공모사업 참여 추진

천안에 있는 권역외상센터 개소식 때 주요 내외빈들이 축하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아시아경제 왕성상 기자] 대전·세종·충남·충북 등 중부권 중증외상환자들을 위한 전문의료시설이 천안에 생겨 사망률이 크게 낮아질 전망이다.

14일 충남도 및 지역의료계에 따르면 교통사고나 추락 등으로 다친 중증외상환자에 대한 수술과 치료를 할 수 있는 권역외상센터가 문을 열었다.
권역외상센터(센터장 박희곤)는 13일 천안에 있는 단국대 부속병원 진료동 대강당에서 개소식을 갖고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

◆어떤 시설·장비·인력 갖췄나=권역외상센터는 교통사고, 추락으로 다발성골절이나 출혈 등이 있는 중증외상환자가 병원에 옮겨지면 곧바로 응급수술 할 수 있고 가장 알맞은 치료를 할 수 있는 시설, 장비, 인력을 갖춘 외상전용치료센터다.

특히 ▲365일, 24시간 응급수술 준비체계 운영 ▲중환자 전용병상 가동 등 중증외상환자에 대한 신속·집중치료 ▲외상치료전문 인력 길러내기 ▲외상분야 연구 ▲외상통계 및 각종 데이터 만들기 등을 할 수 있다.
권역외상센터는 지상 1층과 3층, 두 개 층에 연면적 3913㎡로 지난해 11월부터 8개월간 123억원을 들여 전국에서 세 번째로 문을 열었다.

주요 시설은 소생실 등 외상진료구역, 외상전용 중환자실, 입원실, 수술실, 방사선 및 CT실, 혈관조영실 등이 있다. 장비는 혈관조영기, MRI, CT, 초음파검사기 등 60항목 303점을 갖췄다. 의료 인력 수는 전문 의사 12명, 간호사 50명 등 62명.

◆기대 효과=충남도는 이번 권역외상센터 운영이 본격화됨에 따라 중부권의 중증외상환자 사망률을 크게 낮출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외상에 따른 사망자 중 적정진료를 받았을 경우 살 수 있었을 것으로 판단되는 ‘예방 가능 외상사망률’은 2010년 현재 우리나라가 35.2%로 10∼15%인 미국, 일본보다 높은 편이다.

국내 교통 및 추락사고 사망률은 지난해 기준 10만명당 10.1명으로 암, 뇌혈관질환, 심장질환 등에 이어 사망원인 7위를, 충남에선 10만명당 16.4명으로 5위를 기록했다.

중증외상환자의 경우 골든타임(1시간)을 넘어서면 생존비율이 줄어드는 점을 감안하면 이번 충남 권역외상센터는 24시간 응급수술을 할 수 있는 시설, 장비, 인력을 갖추고 있다는 점에서 외상에 따른 사망률이 크게 낮아질 것이라는 게 충남도 관계자의 설명이다.

미국, 독일 등 선진국들은 외상전문진료체계를 들여와 외상환자사망률을 크게 줄였다.

안희정 도지사는 “권역외상센터 설립사업은 국민들에게 외상에 대한 응급의료서비스의 접근성을 높일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센터가 치료를 제때 받지 못해 생명을 잃는 중증외상환자가 생기는 일이 없도록 지역 내 중증외상의료기관으로서 기둥역할을 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안 지사는 또 “충남도는 도민들이 제때 알맞은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권리보장정책을 꾸준히 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충남도, 닥터헬기 공모사업 참여=충남도는 센터 가동효율을 높이면서 외상환자사망률을 줄이기 위해 닥터헬기(기내에 각종 의료장비를 갖춘 헬리콥터) 도입에 나선다.

이를 위해 권역외상센터와 연계해 보건복지부의 닥터헬기 도입 공모사업에 참여할 계획이다.

닥터헬기는 비행기 안에 응급의료장비들을 갖추고 출동 때 의사가 함께 타서 현장도착 후부터 병원후송 때까지 응급 처치하는 첨단응급의료시스템이다. 중·대형 소방헬기보다 출동시간이 13분쯤 빨라 긴급 중증응급환자를 처치하고 옮기는데 가장 알맞은 수단이란 평가를 받고 있다.



왕성상 기자 wss404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왕성상 기자 wss4044@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