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CU편의점, 매출향상비법 찾기 위해 가맹점주와 발로 뛴다

최종수정 2014.09.23 08:18 기사입력 2014.09.23 08: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 CU(씨유)편의점이 23일, 이날부터 오는 26일까지 전국 14개 지역, 8200여 점포를 대상으로 가맹점주 커뮤니티 프로그램인 ‘CU두드림(Do Dream)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CU두드림 행사’는 ‘생생한 현장 체험’을 컨셉으로 본사와 가맹점주가 직접 발로 뛰며 매출향상을 위한 해법을 찾는 프로그램이다.
각 지역별 주요 경합점을 가맹점주와 함께 방문해 사례별 대응 방안을 모색하고 전국 260여 개 모델점을 선정해 상품운영, 행사/마케팅, 점포관리와 관련된 우수 스토리를 공유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번 행사는 가맹점주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10명 내외의 소모임 형식으로 진행된다. 경합점 대비 강·약점 분석 토의, 성공 운영 사례 발표 등으로 구성된 별도의 간담회를 마련하여 실질적인 점포 경쟁력 향상에 초점을 맞췄다.

이 밖에도 동영상 시청과 가이드북 배포를 통해 동절기 상품 전개방안에 대한 안내를 실시하고 주요 신상품 소개 및 시식, 매출상승 카테고리에 대한 마케팅 리포트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BGF리테일 정준흠 영업지원팀장은 “점포 매출 향상은 고객과의 최접점인 현장에서 가맹점주와 함께 머리를 맞대는 것에서부터 출발한다”며 “앞으로도 가맹점주의 안정적 자기랑 운영을 뒷받침 할 수 있도록 가맹본부의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지원을 지속적으로 실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편의점 ‘CU(씨유)’를 운영하고 있는 BGF리테일은 지난 해부터 가맹점 수익성 향상에 집중하는 ‘질적 성장’ 전략을 꾸준히 펼쳐 올 2분기 전년 대비 매출은 7.0%, 영업이익은 4.5% 증가하는 가시적인 성과를 보였다.

김소연 기자 nicks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