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혼수 가전 구입할 때 체크해야 할 점은?

최종수정 2014.09.21 09:27 기사입력 2014.09.21 09: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결혼의 계절 가을을 맞아 매 주말이면 웨딩 박람회가 열리고 많은 예비부부들이 행사장을 찾고 있다. 혼수가전 구입은 결혼 예산 중 많은 금액을 소비되기 때문에 예비부부들이 결혼 준비를 할 때 가장 어려워하는 부분 중 하나다. 이런 고민을 덜어주기 위해 국내 최대의 가전 전문판매점 전자랜드프라이스킹이 알뜰하고 똑똑한 혼수가전 구매 요령을 공개한다.

◆라이프스타일에 따른 리스트를 작성하라= 혼수가전을 마련할 때 크게는 냉장고, TV, 세탁기, 에어컨, 청소기부터 작게는 컴퓨터, 전자레인지, 밥솥, 전화기, 오디오 등 소형가전까지 생각보다 다양하고 많은 제품의 비교와 선택을 해야 한다.
그렇기 때문에 구입하기 전에 기준을 설정하고 품목 리스트를 작성하면 도움이 된다. 정해진 예산 내에서 신혼집의 크기나 인테리어 분위기에 따라 선택하거나 맞벌이 부부 혹은 분가 여부를 고려해야 한다.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필요한 가전이 다를 수 있기 때문이다.

◆제품 별로 기준을 정하라= TV는 먼저 놓을 공간을 선정한 뒤 가구와의 배치, 조화를 생각해 치수를 결정하는 것이 좋다. 냉장고와 전자레인지 등 주방가전은 유행을 잘 타지 않는 내구재이므로 용량과 기본 기능을 중점적으로 선택한다면 경제적인 구매를 할 수 있다. 10kg 초반 용량의 세탁기는 매일 빨래하기 어려운 맞벌이 부부의 경우 이불빨래는 물론 몇 일간의 빨래를 한 번에 돌리기에도 무리가 없다.

가전제품을 사면 5~10년 정도 사용하게 되는 점을 감안해 디자인과 내구성, 가격 등의 요소를 잘 따져보아야 한다. 무조건 많은 기능을 탑재한 최신 모델을 선호하기 보다는 부부에게 필요한 기능이 무엇인지를 먼저 체크해보고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제품을 구매하는 것이 현명한 소비를 하는 방법이다.
◆행사 기간을 이용하라= 전자랜드프라이스킹에서는 윤달을 피해 결혼을 서둘러 준비하는 예비부부를 위해 9월 한 달간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행사 기간을 이용해 혼수 제품을 구매하면 캐시백과 다양한 증정품의 혜택도 받을 수 있다.

금액대 별로 최대 50만원의 캐시백을 돌려 주고 건강제품부터 각종 살림살이를 덤으로 증정한다. 커플영상 제작은 전자랜드프라이스킹만이 제공하는 혜택으로, 특별한 결혼 축하 선물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전자랜드프라이스킹 용산본점 김형대 점장은 "윤달을 피해 서둘러 결혼 준비를 하는 예비부부들의 매장 방문이 늘었다"면서 "홈쇼핑이나 인터넷보다는 매장에서 다양한 제품을 보고, 비교 구매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