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상수 창원시장, 계란투척 시의원 경찰에 고발…사건의 전말은?

최종수정 2014.09.17 15:56 기사입력 2014.09.17 15:56

댓글쓰기

안상수 시장이 계란 투척을 피하는 장면 [사진=YTN 방송 캡쳐]

안상수 시장이 계란 투척을 피하는 장면 [사진=YTN 방송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경남 창원시가 안상수 시장에게 계란을 던진 시의원과 시의회에 대해 강경대응하기로 방침을 정했다.

16일 안상수 창원 시장은 공식 입장 발표를 통해 "110만 창원시민의 수장을 공식석상에서 테러를 가한 행위는 시민을 모독한 행위로써 묵과할 수 없다"며 "전체 간부 공무원 연명으로 김성일 의원을 경찰에 고발하고 배후세력에 대해서 철저한 수사를 촉구할 것이다"고 말했다.
창원시는 시장에게 공식석상에서 계란을 던진 행위를 '테러'로 규정해 강력대응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간부 공무원들의 이름으로 김 의원을 경찰에 고발하고 배후세력이 있는지 철저한 수사를 촉구할 예정이다.

안 시장은 또 "시의회 전체 차원에서 유원석 의장에 대한 의장직 사퇴 요구와 김성일 의원에 대한 의원직 사퇴 요구, 그리고 공무원 노조 차원에서 명확한 대응을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안 시장은 특히 새누리당 당대표를 거쳐 현직 당 상임고문인 자신에게 같은 당 소속 시의원이 계란을 던진 행위에 충격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안 시장을 향한 계란 투척은 경남 창원시의 NC 새 야구장 건설 부지 이전을 둘러싼 갈등 과정에서 일어났다.

안상수 계란 투척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안상수, 계란 투척 충격이었겠다" "안상수 계란 투척, 어떤 갈등이길래" "안상수 계란 투척, 잘 피하시더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