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명동예술극장, 연극 '반신' 개막 한 주 연기

최종수정 2014.09.12 11:09 기사입력 2014.09.12 11:0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민서 기자]명동예술극장에서 12일부터 공연 예정이었던 노다 히데키의 연극 '반신' 개막이 '수라' 역을 맡은 주인영 배우의 건강상의 이유(급성 맹장염)로 19일로 잠정 연기된다. 배우의 회복 상태에 따라 개막일이 다시 변경될 수도 있다. 공연은 예정대로 10월 5일까지 진행된다.

11일 예정이었던 '반신'의 공개리허설은 취소됐으며, '15분 강의'와 '예술가와의 대화' 일정은 일부 조정되어 추후 공지된다. 사전 예매 관객에게는 별도로 취소 및 변경에 대해 안내할 예정이다.


조민서 기자 summ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