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야경꾼일지' 서예지, 김흥수 고문에도 굳건한 눈빛…'기싸움 팽팽'

최종수정 2014.09.09 14:51 기사입력 2014.09.09 14:51

댓글쓰기

'야경꾼일지' 서예지와 김흥수 /래몽래인 제공

'야경꾼일지' 서예지와 김흥수 /래몽래인 제공


[아시아경제 장용준 기자]배우 서예지가 '야경꾼일지'에서 김흥수의 기습적인 친국(왕이 직접 죄인을 심문하는 것)에도 굳건한 모습을 잃지 않는다.

MBC 월화드라마 '야경꾼 일지'(극본 유동윤 방지영, 연출 이주환 윤지훈) 제작진은 9일 기산군(김흥수 분)의 모진 고문에도 눈빛을 잃지 않은 수련(서예지 분)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수련은 사진 속에서 입을 굳게 다물고 기산군을 응시하고 있다. 기산군도 차분하면서도 무서운 표정을 내비쳤다.

앞선 방송에서 수련은 혜민서 등 약재 전매권을 매란방에 넘긴 혐의로 체포됐다. 기산군은 서예지를 직접 심문해 조정의 실세 박수종(이재용 분)을 압박하려 한 것.

'야경꾼 일지'는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귀신을 부정하는 자와 이용하려는 자, 그리고 물리치려는 자들의 이야기를 담은 판타지 로맨스 활극. 서예지와 김흥수의 기싸움 결과는 오늘 오후 10시 확인 가능하다.
장용준 기자 zel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