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남북녀' 양준혁, 아내 김은아에 "내가 처음 손 잡은 남자 아니야?"

최종수정 2014.08.31 15:50 기사입력 2014.08.31 15:50

댓글쓰기

양준석과 김은아[사진=TV조선 '남남북녀' 방송 캡처]

양준석과 김은아[사진=TV조선 '남남북녀'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남남북녀' 양준혁, 아내 김은아에 "내가 처음 손 잡은 남자 아니야?"

야구해설가 양준혁이 가상결혼 생활 중인 북한 출신 아내 김은아의 과거 연애사에 대해 질투심을 드러내 화제다.

지난 2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애정통일 남남북녀'에서는 아내 김은아의 친구들에게 식사를 대접하는 양준혁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양준혁은 조심스럽게 "북한에 있을 때 연애는 안했냐?"며 아내의 과거사를 묻는 소심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양준혁의 말에 김은아는 "있었다. 길게는 못 만났다. 3개월 정도 만났는데 겨우 손만 잡아봤다"고 말했다.

아내의 답변에 양준혁은 실망한 표정을 지으며 "내가 처음 손잡은 남자는 아니네"고 반응했다. 하지만 잠시 후 침착함을 되찾은 양준혁은 애써 태연한 표정을 지으며 "손은 잡았을 수도 있지. 나는 쿨하니까"고 덧붙여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남남북녀 양준석 김은아의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양준석 김은아, 양준석 의외로 소심하네" "양준석 김은아, 양준석 귀엽네" "양준석 김은아, 쿨가이 인줄 알았는데"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