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억수르' 수난시대, '만수르'에 이어 아들 '무엄하다드' 이름도 사라져

최종수정 2014.08.11 12:12 기사입력 2014.08.11 12:12

댓글쓰기

개그콘서트 '억수르' (사진:KBS2 방송 캡처)

개그콘서트 '억수르' (사진:KBS2 방송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억수르' 수난시대, '만수르'에 이어 아들 '무엄하다드' 이름도 사라져

개크콘서트 '억수르'가 코너 명에 이어 등장인물 이름까지 또 한 차례 변경했다.
10일 방송된 KBS2 '개그콘서트'의 코너 '억수르'에서는 억수르의 아들 '무엄하다드'가 이름 없이 등장했다.

이날 송중근(억수르 분)은 아들 역의 정해철을 '무엄하다드'가 아닌 "사랑스러운 우리 아들"이라고 불러 이목을 집중시켰다.

앞서 무엄하다드 캐릭터는 이슬람교 창시자인 무함마드를 희화화한다는 의견에 따라 논란에 중심이 된 바 있다. 결국 제작진은 "이슬람 문화의 상징을 코미디 소재로 삼는다는 오해의 소지가 있어 무엄하다드라는 이름을 부르지 않고 녹화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개그콘서트 코너 '억수르'는 지난달 세계적인 재벌 '만수르'의 이름을 따와 코너 명을 만들었지만 외교적 결례를 우려한 한국석유공사 측의 의견에 따라 코너 명을 이미 한 차례 변경한 바 있다.

'억수르'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억수르 만수르, 웃기기도 힘든 세상이군" "억수르 만수르, 딱히 악의적 의도는 없었던 거 같은데" "억수르 만수르, 결국 이렇게 됐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