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홍철 임종체험, 묘비명에 쓴 글 보니 "폭소 참을 수 없어"

최종수정 2014.08.09 11:46 기사입력 2014.08.09 11:46

댓글쓰기

노홍철 임종 체험 (사진: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노홍철 임종 체험 (사진: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노홍철 임종체험, 묘비명에 쓴 글 보니 "폭소 참을 수 없어"

방송인 노홍철의 이색 묘비명이 화제다.
노홍철은 8일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의 '혼자남의 신세계' 편에서 임종 체험에 나섰다.

노홍철은 "깊은 생각보다는 재미있을까 해서 와봤다"며 임종 체험에 참여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그는 연신 색다른 경험에 신기해하며 영정 사진을 찍을 때도 평소와 다름없는 밝은 얼굴로 임했다. 이어 자신의 묘비명을 유행어인 '좋아 가는 거야. 뿅'이라고 적어 폭소를 유발했다.
하지만 수의를 입고 관 속으로 들어갈 때는 말도 잊은 채 긴장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노홍철은 임종 체험이 끝나고 "고마웠던 분들께 표현을 못한 게 가장 아쉬웠다"고 덧붙였다.

'나 혼자 산다' 노홍철 편을 본 네티즌은 "노홍철 임종체험, 오 저런 게 있구나" "노홍철 임종체험, 무서울 거 같은데" "노홍철 임종체험, 묘비명 대박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