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제과, 소프트캔디 '말랑카우' 열풍 뜨거워

최종수정 2014.08.07 12:36 기사입력 2014.08.07 12: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 롯데지주 의 소프트캔디 '말랑카우'가 출시된 지 8개월 만에 누적매출액 100억원을 돌파했다고 7일 밝혔다.

말랑카우는 지난해 12월 출시 첫 달 약 3억원에 불과하던 매출이 점차 증가해 지난달에는 약 20억원을 기록했다.
캔디 신제품이 100억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한 것은 2004년의 애니타임, 마이쮸 이후 10년만이다. 이 같은 상승세를 감안하면 역대 캔디 신제품 중 최고의 매출액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말랑카우는 에어레이션 공법(특허출원중)을 적용, 폭신폭신한 느낌의 식감을 살리고 연유를 사용해 풍부한 우유맛을 즐길 수 있다. 또한 기존 캐러멜과는 달리 이에 달라붙지 않는 점이 특징이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