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기리 "선배 양상국 여친 천이슬과 어색해" 천이슬 "편하게 대하라"

최종수정 2014.08.02 11:07 기사입력 2014.08.02 11:07

댓글쓰기

김기리 천이슬(사진:KBS 제공)

김기리 천이슬(사진:KBS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김기리 "선배 양상국 여친 천이슬과 어색해" 천이슬 "편하게 대하라"

김기리가 천이슬을 불편해 하는 모습이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진행된 KBS 2TV '인간의 조건' 녹화에서 김기리는 선배 양상국의 여자친구 천이슬을 대하기 불편해 하며 "함께 있는 내내 어색했다"고 고백했다.

이에 천이슬은 2박3일 동안의 촬영 중 마지막 날에야 드디어 김기리와 처음으로 말을 섞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김기리가 "그동안 선배 여자친구에게 말을 놓기가 힘들어서 같이 있는 자리를 피했다"고 고백하자 천이슬은 "편하게 대하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체험 첫 날 천이슬을 '제수씨'라고 부르며 불편해 하던 김준호는 몇 시간 고민 끝에 '천이슬을 여자로 보기로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기리와 천이슬이 출연하는 KBS 2TV '인간의 조건'은 2일 밤 11시 15분 방송 예정이다.

인간의 조건 김기리 천이슬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인간의 조건 김기리 천이슬, 뭘 그렇게 어색해하냐", "인간의 조건 김기리 천이슬, 친하게 지내면 좋을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