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커피믹스 가격도 오른다"…동서식품 평균 4.9% ↑

최종수정 2014.07.18 10:01 기사입력 2014.07.18 10: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 원두커피에 이어 커피믹스 가격도 인상된다.

동서식품은 다음달 1일부터 커피 출고 가격을 평균 4.9% 인상한다고 18일 밝혔다.
맥심 오리지날 170g 리필제품은 5420원에서 5680원으로 4.8%, 맥심 모카 골드 커피믹스 1.2kg 제품은 1만780원에서 1만1310원으로 4.9%, 맥심 카누 48g 제품은 6920원에서 7260원으로 출고가격이 4.9% 오른다.

동서식품은 올해 2월부터의 국제 원두 가격 급등해 제품 가격을 올렸다고 설명했다. 국제 아라비카 원두 가격은 전년 9월 평균 1파운드당 118.4센트에서 올해 6월에는 174.1센트로 치솟아 47% 상승했다.

동서식품 관계자는 "최대 커피 생산국인 브라질의 가뭄 여파로 커피 공급량이 대폭 축소돼 엘니뇨 현상 등의 기후 변화도 원두 가격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동서식품은 지난해 9월 국제 원두 가격이 하향 안정세를 보임에 따라 맥심 커피 및 카누 등 커피 제품의 출고가를 5∼10% 인하한 바 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