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글 개인정보 삭제 시작…'잊혀질 권리' 반영

최종수정 2014.07.04 08:33 기사입력 2014.06.27 01:1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혜영 기자] 구글이 '잊혀질 권리(right to be forgotten)'에 대한 유럽사법재판소(ECJ)의 판결 후속 조치로 개인정보 검색 결과를 삭제하는 작업에 본격 착수했다고 26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를 위해 구글은 기술 인프라 개선작업을 실시하고 이날부터 정보 삭제 요청이 반영됐음을 알리는 메일을 해당자들에게 발송했다.

유럽재판소 판결 이후 한 달 동안 구글에 접수된 정보 삭제 요청은 5만건을 넘어선 것으로 알려졌다. 구글은 판결 이후 이용자들이 개인정보 삭제를 요청할 수 있도록 사이트 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알 베르니 구글 유럽 대변인은 "이번 주부터 삭제 요청을 받은 내용에 대해 조치를 하고 있다"며 "모든 요청을 일일이 평가하고 있어 시간이 걸리지만 가능한 한 빨리 작업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달 13일 유럽연합(EU) 최고 법원인 ECJ는 구글 이용자들이 자신들의 부적절한 개인 정보를 삭제할 권리를 갖고 있다며 '잊혀질 권리'를 인정하는 내용의 판결을 내렸다.
이혜영 기자 its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