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T맵 추천 여름철 휴양지 1위 '해수욕장'…2위는?

최종수정 2014.06.24 09:25 기사입력 2014.06.24 09: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윤나영 기자]지난해 여름 T맵 가입자가 가장 많이 검색한 여행·관광 카테고리는 '해수욕장'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산·계곡', '쇼핑·아울렛'이 뒤를 이었다.

24일 SK플래닛은 자사의 스마트폰 길안내 서비스인 T맵의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해수욕장 카테고리의 길 안내 경로 설정 건수가 총 400만여건이었다고 밝혔다.
자료에 따르면 T맵 이용자가 지난해 여름(6월~8월)동안 길안내를 받은 숫자는 총 1억4000만 건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지난해 여름 T맵의 경로 검색 건수가 가장 많았던 날은 8월 첫째 주 토요일로 257만건을 기록했다. 이어서 8월 첫째 주 금요일, 8월 셋째 주 토요일 순으로 가장 많은 경로 검색 건수를 기록해, 8월 첫째 주에 휴가를 떠난 사람이 가장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지난해 여름 T맵 인기 여행·관광지의 장소 중 해수욕장이 6곳이나 차지했으며,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찾았던 해수욕장은 해운대해수욕장, 대천해수욕장, 을왕리해수욕장 순이다.
T맵을 통해 지난해 여름 가장 많이 찾았던 산·계곡 카테고리의 장소는 죽녹원, 용추계곡, 송추계곡 순 이였으며, 쇼핑·아울렛 카테고리의 인기 장소는 여주프리미엄 아울렛,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 롯데프리미엄 아울렛 파주점 순이였다.

한편, T맵은 회원 수 1740만명, 월 사용자 770만명의 스마트폰 길안내 서비스로, 12년간 축적된 교통정보 분석기술 등 빅데이터를 활용해 최단 경로와 오차범위 5분 내외의 예상 도착시간을 제공하는 길안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해열 SK플래닛 LBS사업부장은 "SK플래닛의 T맵은 그 동안 사용자들에게 막히지 않고 가장 빠른 최적의 길 안내를 할 수 있도록 알고리즘을 개발해 적용해 왔다"며 "앞으로 T맵이 보유한 다양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고객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스마트한 여행 경험을 선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윤나영 기자 dailybes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