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트디부아르 세레이 디에, 국가 연주도중 폭풍 눈물을 보인 사연이…

최종수정 2014.06.20 07:15 기사입력 2014.06.20 07:15

댓글쓰기

코트디부아르 세레이 디에가 국가 연주도중 눈물을 보이고 있다.

코트디부아르 세레이 디에가 국가 연주도중 눈물을 보이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코트디부아르 세레이 디에, 국가 연주도중 폭풍 눈물을 보인 사연이…

코트디부아르 주전 미드필더 세레이 디에(31.바젤)가 국가 연주 도중 폭풍 눈물을 보여 관심을 모았다.
세레이 디에가 20일(한국시각) 브라질 에스타디오 나시오날 데 브라질리아에서 열린 '2014 브라질 월드컵' 조별리그 C조 2차전 콜롬비아전에서 눈물을 보였다.

이날 세리이 디에는 경기 전 국가 연주 도중 눈물을 보였고 그가 어떠한 사연으로 눈물을 흘리는지에 대해 축구팬들의 관심이 모아졌다.

세레이 디에는 이날 경기 2시간 전 부친상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고 이에 그는 폭풍 같은 눈물을 흘린 것으로 전해져 슬픔을 더했다.
한편 이날 경기는 콜롬비아가 코트디부아르에 2대1로 승리했다.

온라인이슈팀
TODAY 주요뉴스 "나무 위에 괴생명체가…" 주민들 떨게한 '공포의 크루아상' "나무 위에 괴생명체가…" 주민들 떨게한 '공...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