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지웰페어, 1Q 매출 90억·영업익 22억

최종수정 2014.05.15 10:25 기사입력 2014.05.15 10: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복지서비스 전문기업 이지웰페어 (대표 김상용)는 15일 올해 1분기 온라인 거래액 697억원, 매출액 90억원, 영업이익 22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중 1분기 거래액은 최근 5년 내 최대치로 전년 동기 대비 14.1%, 매출액은 17.2% 각각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2.9% 감소했다.

회사 측은 올해 1분기 매출 성장의 주요 요인으로 직영 머천다이징을 통한 상품 공급수 확대와 적극적인 제휴를 통한 상품 포트폴리오 다변화가 고객들의 선택폭을 확대했고, 공무원 복지예산의 전통시장 사용 의무제도, 희망풍차 위탁 사업 등이 올해 본격 궤도에 오르면서 마케팅 활동과 시너지를 창출하여 온라인 거래액이 증가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김상용 대표는 “지난해 4분기부터 복지바우처 등 신규사업 확장에 따른 선 투자비용 증가요인이 있어 영업이익은 소폭 감소했지만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17% 이상 성장했다”며 “스포츠·등산 등 과거 강세를 보인 카테고리에서 가전·리빙·잡화·패션 등으로 고객의 구매 비중이 이동하고 있다는 점도 큰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또한 “신규 사업은 타겟 시장의 재해석을 통한 중장기 성장동력 기반 구축을 위해 투자가 필요한 부분이며, 올해 초부터 수주 영업과 상품 경쟁력을 강화한 점, 그리고 지속적인 마케팅 활동 등이 2분기부터 본격적으로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지웰페어는 기업복지와 사회복지 분야에서 컨설팅, 시스템 구축, 위탁운영을 하는 복지서비스 전문기업으로 선택적복지사업, 복지패키지사업, 복지바우처사업, 사회복지사업 등을 주요사업으로 영위하고 있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