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멀티히트에 끝내기득점…추신수, 3타수 2안타 2득점

최종수정 2014.04.02 12:39 기사입력 2014.04.02 12:39

추신수[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나석윤 기자]미국 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2)가 정규리그 두 경기 만에 멀티히트를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2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브 파크에서 열린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경기에 1번 타자겸 좌익수로 선발 출전, 3타수 2안타 2득점 1볼넷 1사구를 기록했다. 전날 4타수 무안타 1삼진으로 다소 부진했던 추신수는 이날 총 다섯 차례 타석에서 네 번을 출루하며 톱타자로서 제몫을 했다.
올 시즌 마수걸이 안타는 1회말 첫 타석에서 나왔다. 상대선발 A.J. 버넷을 맞아 7구까지 가는 승부 끝에 93마일(약 150㎞) 직구를 받아쳐 중전안타를 만들었다. 개막전 마지막 타석 볼넷에 이은 두 타석 연속 출루였다. 3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는 몸쪽을 파고드는 버넷의 직구에 왼쪽 발등을 맞아 1루에 걸어나갔다.

3회 세 번째 타석에서도 버넷을 상대한 추신수는 좌익수 뜬공으로 물러나며 숨고르기를 했다. 그리고 7회 선두타자로 나서 이날 경기 두 번째 안타를 뽑았다. 제이크 디크먼의 97마일(약 155㎞)짜리 바깥쪽 낮은 직구를 그대로 밀어쳐 좌익수 앞 안타로 연결했다.

후속타자 엘비스 앤드루스의 희생번트와 프린스 필더의 땅볼로 3루까지 간 추신수는 4번 타자 아드리안 벨트레의 적시타 때 홈을 밟아 올 시즌 첫 득점을 만들었다.
9회 마지막 타석에서는 이날 메이저리그 데뷔전을 치른 신예 마리오 홀랜드를 상대해 볼넷을 얻었다. 앤드루스의 희생번트로 2루까지 진루한 추신수는 필더의 볼넷 뒤 벨트레의 끝내기 안타 때 홈으로 파고들어 승부에 마침표를 찍는 득점을 올렸다.

벨트레의 이 안타로 텍사사는 3-2로 역전승을 거두며 개막전 패배를 설욕했다.


나석윤 기자 seokyun1986@asiae.co.kr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방민아 '청순美 발산' [포토] 산다라박 '소식좌의 비주얼' [포토] 화사 '독보적인 분위기'

    #연예가화제

  • [포토] 한소희 '매혹적인 눈빛' [포토] 리사 '독보적인 분위기' [포토] 이지아 '청순 섹시의 정석'

    #스타화보

  • [포토] 솔라 '탄탄한 몸매' [포토] 신수지 '여전한 건강미' [포토] 설현 '늘씬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