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상화 시구, 스케이트 뿐만 아니라 야구에서도 '금메달'

최종수정 2014.03.30 10:40 기사입력 2014.03.30 10:40

댓글쓰기

▲이상화가 시구하는 모습.(출처:온라인커뮤니티)

▲이상화가 시구하는 모습.(출처:온라인커뮤니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빙속여제 이상화의 프로야구 시구가 개막 화제로 떠올랐다.

소치 올림픽 스피드 스케이팅 금메달리스트 이상화는 29일 오후 2시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4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와 LG 트윈스의 경기에 시구자로 마운드에 등장했다.
이상화는 두산의 홈 유니폼 상하의를 모두 정식으로 갖춰 입고 시구를 던졌다.

이상화가 던진 공은 위로 포물선을 그린 뒤 포수에게 적중했고 시구 후 두 팔을 번쩍 들어 올려 기쁨을 표시했다. 잠실구장을 가득메운 관중들이 뜨거운 환호를 보냈다.

이 날 이상화의 시구 장면이 담긴 동영상과 사진은 포털사이트를 뜨겁게 달궜고 '프로야구'와 함께 검색어 상위순위를 점령했다.
이상화 시구를 접한 누리꾼들은 “이상화 시구, 역시 소치의 빙속여제” “이상화 시구, 최고였다“ “이상화 시구, 꿀벅지는 다르네” “이상화 시구, 금메달리스트 답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