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디비케이, '블루투스 의자' 듀오웨이브 첫선

최종수정 2014.03.27 13:41 기사입력 2014.03.27 13:41

댓글쓰기

듀오백코리아→디비케이로 사명 변경

듀오웨이브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정관영 디비케이 대표.

듀오웨이브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정관영 디비케이 대표.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의자 전문기업 디비케이(구 듀오백코리아, 대표 정관영)는 27일 여의도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블루투스 스피커를 탑재한 사무용 의자 '듀오웨이브(DUOWAVE)'를 선보였다.

듀오웨이브는 기존 듀오백 의자의 헤드레스트(머리 받침)에 블루투스 스피커를 장착한 제품이다.
온라인 강의나 동영상을 시청하기 위해 의자에 앉으면 컴퓨터, 노트북의 전방형 스피커에서 나오는 음향에 따라 목과 허리가 자연스럽게 앞으로 쏠리면서 거북목 증후군과 헤드폰 사용으로 인한 난청 질환이 발생할 수 있다.

하지만 듀오웨이브를 사용할 경우 음향이 나오는 머리 받침에 자연스럽게 목이 닿고 등과 허리를 의자 등판에 기대면서 바른 자세가 유지되므로 척추질환을 예방하는 효과를 거둘 수 있다는 설명이다.

또 집중력 향상 시스템으로 잘 알려진 엠씨스퀘어를 제품 기본 사양으로 포함하고 있어 의자를 사면 엠씨스퀘어의 집중력 향상 프로그램을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디비케이는 내달 듀오웨이브를 본격 출시할 예정이며 오는 28일 중국 광저우에서 열리는 '2014 중국 국제 가구 박람회(2014 CIFF)'에서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정관영 디비케이 대표는 "이번 전시회 참가를 계기로 듀오웨이브가 중국은 물론 스마트폰 보급과 이용이 활발한 세계 각국의 높은 관심을 이끌 것"이라며 "자사를 대표하는 제품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