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짜리몽땅 렛잇고, "이젠 좀 지겨운 노래" 혹평…'TOP6 진출'

최종수정 2014.03.17 08:39 기사입력 2014.03.17 08:39

댓글쓰기

▲ 짜리몽땅 렛잇고. (출처: SBS 'k팝스타3' 방송영상 캡처)

▲ 짜리몽땅 렛잇고. (출처: SBS 'k팝스타3' 방송영상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서바이벌 오디션 K팝스타3에서 이색적인 무대를 꾸미며 화제를 모았던 짜리몽땅이 겨울왕국의 주제곡 렛잇고를 불러 눈길을 끌고 있다.

16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SBS '일요일이 좋다 K팝스타 시즌3'(이하 K팝스타3)에서 'K팝스타3 TOP6'를 결정짓는 무대가 펼쳐졌다.

1대 1 경연으로 진행된 첫 생방송 경연이었다. 이날 방송에서 짜리몽땅은 동갑내기 친구 장한나와 대결을 벌였다.

짜리몽땅은 '겨울왕국' 주제곡 '렛잇고(Let it go)'를 선곡해 순백의 원피스 차림으로 아름다운 화음이 돋보이는 무대를 공개했다.

하지만 이들의 열창에도 불구하고 심사위원들의 평가는 차갑고 냉혹한 '겨울왕국' 같았다.
유희열은 "곡 자체가 어려운 난이도였기 때문에 중간 중간 조금 아쉬운 건 있었다"고 아쉬움을 드러냈고, 박진영은 "노래를 잘하는 가수가 너무나 많다. 하지만 이 노래엔 짜리몽땅이 말하는 목소리가 없다"고 전했다.

이에 양현석 역시 "이 노래를 딸 때문에 매일 듣는다. 그래서 이제 좀 지겨운 노래"라고 평하며 "얼마나 뛰어난 가창력으로 놀라게 해줄지 기대했지만 원했던 만큼 아름다운 하모니는 나오지 않았다"고 일침을 가했다.

하지만 이날 방송에서 짜리몽땅은 혹평에도 불구하고 장한나를 누르고 TOP6안에 들어 다음 라운드 진출을 확정지었다.

짜리몽땅 렛잇고 소식을 들은 네티즌은 "짜리몽땅 렛잇고, 노래가 너무 힘들어" "짜리몽땅 렛잇고, 노래 좀 한다하면 한번씩 불러보는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