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참 좋은 시절' 김지호, 도둑으로 오인 받아…맨발로 도망

최종수정 2014.03.09 21:06 기사입력 2014.03.09 21:06

댓글쓰기

'참 좋은 시절' 김지호, 도둑으로 오인 받아…맨발로 도망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김지호가 도둑으로 오인 받아 맨발로 옷 가게를 뛰쳐나갔다.

동옥(김지호 분)은 9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참 좋은 시절'(극본 이경희, 연출 김진원)에서 동탁(류승수 분)과 함께 옷가게에 갔다.
동탁은 동옥이 새 옷을 입어보고 있는 사이 잠시 일을 보러 나갔고 그 사이 해주(진경 분)과 명순(노경주 분)이 들어왔다. 동옥은 이들을 보며 잔뜩 겁을 먹었다. 명순은 그에게 "해주가 미리 봐둔 옷이다. 당장 옷을 벗으라"며 화를 냈다.

동옥은 잔뜩 겁에 질린 채로 "언니 입으라"며 옷을 갈아입으려 했고 해주는 탈의실 문을 열고 "그냥 안입겠다"며 외쳤다.

명순과 해주는 동옥이 입고 왔던 옷을 발견하고 "이거 많이 봤던 옷이다. 이거 훔쳤냐"며 또 한번 도둑으로 오인하려 했다. 동옥은 과거 기억을 떠올리며 부들부들 떨었고 맨발로 옷 가게를 뛰쳐나갔다.
e뉴스팀 ent@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