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엠코, 현대엔지니어링과 합병 추진

최종수정 2014.01.14 07:29 기사입력 2014.01.13 19: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준우 기자] 현대자동차그룹 비상장 계열사인 현대엠코와 현대엔지니어링이 합병을 추진한다.

13일 건설업계와 현대차그룹 등에 따르면 그룹 계열사인 현대엠코와 현대엔지니어링이 내년 4월께 합병하기로 하고 조만간 양사 이사회 안건으로 상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실무작업 중에 있으며 현대엠코가 현대엔지니어링을 흡수하는 방식으로 합병을 추진할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엠코는 현대차그룹이 자동차·제철 등 그룹 공사를 위해 2002년 설립한 회사로 시공능력평가 순위 13위인 업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현대건설의 자회사로 시공능력평가 54위의 플랜트 전문 건설업체다. 현대건설이 지분 75%를 보유하고 있으며 현대차그룹이 현대건설을 인수하면서 그룹 계열사로 편입됐다.
장준우 기자 sowh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