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이웨이, 모바일사업 부문 분할 결정

최종수정 2013.02.06 17:58 기사입력 2013.02.06 17: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 제이웨이 는 모바일사업 부문을 분할해 콜마너를 신설회사로 설립키로 했다고 6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모바일사업부분을 독립법인으로 분리 경영함으로써 경영효율성 및 재무구조개선 통한 수익성을 강화하고 책임경영 체제의 토대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분할방식은 단순물적분할이며 분할기일은 오는 4월 26일이다.


오주연 기자 moon170@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