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우·포스코건설, 안양 진흥아파트 재건축 수주

최종수정 2012.04.23 20:39 기사입력 2012.04.23 20:3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대우건설과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이 안양 진흥아파트 재건축 시공사로 선정됐다.

23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지난 주말 안양 진흥아파트 재건축 시공사 선정총회에서 대우건설·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이 롯데건설과 현대산업개발 컨소시엄을 제치고 시공사로 선정됐다.
한편 이 사업은 경기도 안양시 안양1동 97-3 일대에 아파트 2060가구를 짓는 것으로 공사금액은 3976억원이다. 지분율은 대우건설 55%, 포스코건설 45%다.

배경환 기자 khba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