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눈부신 여름만들기..'패션 주인공'은 당신

최종수정 2010.08.02 11:44 기사입력 2010.08.02 11:44

댓글쓰기

라푸마 바캉스룩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여름휴가가 한창이다. 일로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랠 수 있는 휴가동안 즐거운 휴식과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기 위해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휴양지에서의 패션 연출법. 불볕더위 속에서도 개성 넘치는 바캉스룩으로 섹시함과 세련미를 잃지 않는다면 휴가지에서 주목받는 '패셔니스타(fashionista)'로 거듭날 수 있다. 특히 올 여름에는 해외여행이나 국내 캠핑 여행을 계획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편안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패션이 인기를 끌고 있다.

#바닷가에서..스트라이프, 영원한 마린룩 코드

해변에서 패션 센스를 뽐내기 위해선 크루즈룩 스타일이 제격이라고 전문가들은 조언한다.
크루즈룩 연출을 위해선 우선 시원하고 스타일리시한 티셔츠의 선택이 중요하다. 쾌적함을 제공하는 기능성 소재에 청량감을 주는 색상과 심플한 패턴의 옷으로 크루즈룩을 상징하는 마린룩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흰색과 네이비의 조화가 돋보이는 스트라이프 패턴이나 자연을 모티브로 한 플라워 프린트, 요트를 상징하는 돛이나 밧줄 등으로 포인트를 준 옷들도 인기다. 그 외에도 마린풍 피케 티셔츠, 슬림한 라인을 강조한 슬림핏 라인의 티셔츠도 해변에서 멋을 살리는 데 제격이다.

남성복 엠비오의 민정호 디자인실장은 "여름 휴가지에서는 마린스타일의 티셔츠만큼 활용도가 높은 아이템도 없다"면서 "마린풍의 블루 스트라이프 티셔츠에는 화이트나 네이비 컬러의 바지가 무난하게 잘 어울린다. 여기서 좀 더 나아가 파스텔 핑크 반바지를 매치하면 좀 더 화사해 보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팬츠는 기장이 긴 바지 보다는 활동하기 편하고 시원한 짧은 바지를 고르는 게 좋다. 바지 끝을 두 세 번 접는 롤 업 스타일은 센스 있고 발랄한 느낌까지 더해준다. 색상은 파스텔톤이나 화이트 등 화사한 느낌을 연출할 수 있는 컬러나 바다를 연상시키는 블루 등이 적합하며, 포인트 패턴이 가미된 옷도 고려해 볼 만하다.

리조트와 같은 휴가지에서는 마냥 편한 것보다 좀 더 고급스러운 패션이 잘 어울린다. 트래디셔널 캐주얼의 클래식한 아이템들을 매치하고 가벼운 소재의 재킷을 활용하면 모던하고 세련된 리조트룩을 연출할 수 있다.

빈폴맨즈의 김수정 디자인실장은 "마린스타일의 티셔츠와 네이비 반바지를 매치해 트래디셔널 캐주얼로 연출하면 깔끔하고 댄디한 이미지를 준다"며 "여기에 가벼운 소재의 화이트 재킷과 브라운 구두를 매치하면 고급 칵테일 파티나 공연 관람시에도 편안하면서도 품격을 유지할 수 있다"고 말했다.

#캠핑장에서..통풍이 최우선···가볍고 편하게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춘 오토캠핑장이 증가하고, 실속 있는 캠핑을 즐기려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캠핑룩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여름철 캠핑룩을 연출할 때는 바람이 잘 통하고 빨리 마르는 소재의 옷이 좋다. 가볍고 활동하기에 편리한지 고려하는 것도 중요하다. 또한 갑작스러운 태풍이나 소나기 등으로부터 안전하게 몸을 보호해 줄 수 있는지도 체크해야 한다.

가볍게 입고 벗을 수 있으면서 간편하게 휴대할 수 있는 초경량 재킷은 여름철 캠핑 시 필수 아이템. 팔이나 어깨 부분에 스트레치 소재를 적용한 제품은 활동성이 좋아 더욱 편하게 입을 수 있다.

티셔츠는 쾌적함을 제공하는 쿨맥스 소재나 통풍이 잘 되는 메쉬 원단 등의 제품을 고르는게 좋다. 캠핑의 느낌을 살릴 수 있는 액티브한 패턴이나 시원한 느낌의 프린트나 화사한 색상의 제품이라면 센스만점.

팬츠는 긴 길이 보다는 반바지나 7부 9부 길이의 바지가 간편하며, 밑단에 스트링이나 밴드가 있어 길이를 조절할 수 있는 팬츠가 입기 편하다.

한 가지 제품을 여러가지 스타일로 변형해 활용할 수 있는 트랜스포머 스타일 제품도 유용하다.
빈폴레이디 바캉스룩

#관광지 코디..화이트·네이비로 경쾌하게

관광지를 구경할 때는 편안하면서도 트렌디한 느낌의 시티캐주얼 스타일로 코디하는 것이 좋다. 상의는 고급스러운 체크나 스트라이프 패턴의 셔츠, 밝고 경쾌한 기본 색상에 컬러 블록과 같은 스포티한 패턴으로 포인트를 준 티셔츠 등이 보기 좋다.

오랜 시간 걸어야 하기 때문에, 하의는 활동성을 고려하는 것이 포인트다. 튀는 색상 보다는 화이트나 베이지, 네이비 등 기본 컬러를 선택해 어떤 스타일과도 무난하게 매치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좋다.

편안한 착화감의 신발을 택하는 것도 중요하다. 쿠션감이 탁월한 바닥창과 함께 발을 잘 잡아줘 안정적으로 신을 수 있는 워킹화는 오랜 시간 동안 편안하게 신을 수 있다.
라푸마 바캉스룩

#액세서리는..이국적 샌들·페도라 평범을 넘어

휴양지의 수많은 인파 속에 평범하게 묻히고 싶지 않다면 액세서리로 포인트를 주는 것이 좋다. 이국적인 느낌의 샌들이나 페도라(모자), 뱅글(팔찌) 등 포인트 액세서리로 세련된 바캉스룩을 완성할 수 있다. 해변의 반짝이는 모래 위에서 감각적으로 연출할 수 있는 컬러풀한 액세서리들은 스타일 센스를 높여준다.

가볍고 내구성 좋은 조리 샌들은 필수. 타는 듯한 태양으로부터 소중한 내 얼굴을 보호해줄 페도라는 멋부리는 데 인색했던 남성들도 한 번 쯤 도전해 볼 만한 아이템이다. 마소재를 사용해 청량감을 주는 제품이나 컬러풀한 밴드를 둘러 포인트를 준 개성있는 스타일이 인기다.

또한 밋밋한 팔에 포인트를 주는 다양한 뱅글은 휴양지의 활기찬 느낌을 살려준다. 실버, 골드 컬러로 모던한 느낌을 주는 부드러운 곡선의 뱅글이나 입체적인 느낌을 주는 세련되고 깔끔한 디자인의 뱅글 등이 있다.

이와 함께 비키니의 스타일 지수를 높여 주는 레이어드(겹쳐입기) 아이템도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야자수 무늬로 열대 느낌을 강조해 이국적인 느낌을 더한 롱비치 원피스는 올 여름 히트 아이템으로 부상하고 있다. 홀터넥 비키니에는 후드 슬리브리스 점퍼 또는 루즈한 스타일의 오프 숄더 티셔츠 등을 레이어드하면 스타일리시한 크루즈 스타일이 완성된다. 야자수 무늬의 시원한 원피스나 수건처럼 보송보송한 터치감을 주는 레이어드 아이템으로 멋과 실용성을 겸비할 수 있다.

K2 정철우 의류기획팀장은 "기능성 소재를 사용해 쾌적하고 활동하기 편안할 뿐만 아니라, 고급스럽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스타일까지 살릴 수 있는 세련된 바캉스 패션들이 쏟아지고 있다"면서 "여행지나 여행 목적을 고려해 전략적으로 패션을 코디 한다면 휴가지에 어울리는 멋스러운 바캉스 패션을 완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나인웨스트 샌들




박소연 기자 mus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DAY 주요뉴스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역' 논란 억대 출연료 받으면서 대역?…때아닌 '액션 대... 마스크영역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