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웃집웬수' 한채아의 '톡' 쏘는 연기 '좋아좋아!'

최종수정 2010.07.24 21:52 기사입력 2010.07.17 22:03

댓글쓰기

한채아

[아시아경제 황용희 기자]'한채아 언제 저렇게 컸어!'

17일 방송되는 SBS 주말드라마 '이웃집 웬수'에서 하영으로 출연하는 한채아의 연기가 인상적이다. 그는 이날 옛날 형부였던 성재(손현주)를 몰아붙이는 연기를 '똑' 떨어지는 대사와 표정으로 시청자들의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날 한채아는 미진(김성령 분)과 함께 있는 성재를 보고 기분이 나빠져 가시돋친 말을 쏟아낸다. 이 과정에서 한채아는 거침없는 성격을 유감없이 발휘하며 '생활연기의 달인' 손현주를 몰아붙였다. 그동안 한채아는 이 드라마에서 쿨한 성격에 패션 감각까지 갖춘 멋쟁이 캐릭터로 등장, 자칫 어두워질 수 있는 드라마에 상큼함을 접목시켜왔다.

그동안 그는 극중 남편으로 등장하는 기훈(최원영 분)과 우여곡절 끝에 결혼에 골인하는 연기를 '톡톡' 튀는 개성연기로 소화해내 안방시청자들에게 '꾹' 눈도장을 받았다.

제작사 관계자는 "윤하영은 매사에 자신감이 넘치는 요즘 시대의 커리어우먼으로 자신이 갖고 싶은 것은 뭐든지 손에 넣는 인물. 그러면서도 쿨하고, 멋스럽다. 어찌 보면 요즘 여성들이 가장 좋아하는 캐릭터다. 한채아가 윤하영 캐릭터를 살렸다. 좋은 연기로 많은 사람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최원영과 한채아

한채아는 2008년 시트콤 '코끼리'에서 국채아, 2009년 스타일에서 '차지선' 등을 연기하며 한 계단씩 꾸준히 오르는 행보를 보이고 있다. 과연 이 드라마가 끝난 후 또 한명의 주연급 연기자로 떠오를 수 있을지 기대를 한몸에 모으고 있다.

황용희 기자 hee21@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