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용부, 사회적기업 육성유공 및 수기공모작 시상

최종수정 2010.07.12 12:00 기사입력 2010.07.12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상욱 기자] 고용노동부가 12일 '2010년 사회적기업 육성유공 및 수기공모작'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사회적기업 육성유공 분야에서는 큰날개, 안산의료소비자생활협동조합, 서울시립청소년직업체험센터 등 3곳이 대통령 단체표창을 수상했다.
큰날개는 장애인과 함께 만드는 날개베이커리(빵)를 통해 장애인이 근로를 통해 자립할 수 있도록 동기를 부여하고 장애인에게 제빵기술을 습득시켜 전문기술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기술 교육을 실시하는 등 장애인의 자립과 인식개선에 기여했다는 점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안산의료소비자생활협동조합은 주민, 의료인 등과 공동으로 새안산의원, 새안산한의원을 설립해 의료취약계층에게 진료 실시 및 노인돌봄사업을 통해 취약계층에게 사회서비스를 제공했고 서울시립청소년직업체험센터는 산업자재와 재활용품을 재활용하여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문화예술을 창조하는 노리단 등 4곳을 사회적기업으로 인큐베이팅했다.

씨튼장애인직업재활센터, 목포YWCA희망지원센터, 사단법인 이음 등 3곳은 국무총리 단체표창을, 박상구 (주)한찬코리아 대표, 정일섭 한국IT복지진흥원 대표 등 2명은 국무총리 개인표창을 받았다.
또 (주)나눔의 일터, 옹기종기네트워크, 한국이에이피협회, (주)비엠씨, 맥한상사 등 5곳이 고용노동부장관 단체표창을, 김연자 순천YWCA 행복을 나누는 도시락 대표, 김덕수 (주)진천주거복지센터 대표, 정숙현 (주)민들레마을 팀장 등 3명이 고용노동부장관 개인표창을 받았다.

수기공모전에서는 최우영 (유)나눔푸드 상임이사, 송유정 휴먼케어 대표, 이병기 한국재가장기요양기관 대표 등 3명이 고용노동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엄현택 고용정책실장은 "수상의 영예를 안은 성공한 사회적기업들이 널리 알려져 보다 많은 사회적기업이 탄생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무료로 종목 상담 받아보세요


황상욱 기자 ooc@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