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장마골프] 장비가 핸디캡, 샷은 컴팩트하게

최종수정 2022.11.07 17:47 기사입력 2010.06.23 09:33

장갑과 수건 최대한 확보 '물기와의 전쟁', 벙커 샷과 퍼팅 등 숏게임은 공격적으로

장마철에는 장갑과 수건 등 '물기와의 전쟁'을 대비한 장비 점검이 스코어를 좌우한다.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이번 주말 제주에서부터 장마가 북상한다는 예보다.

온난화와 함께 이번 장마는 특히 집중적인 호우도 예상되고 있다. 코치들은 사실 우중라운드는 스윙에도 악영향을 미쳐 기량향상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조언한다. 하지만 국내 골퍼들이 어디 그런가. 비가 오면 오는 대로 자연과의 싸움을 즐기는 골퍼들이 많다. 우중라운드는 그러나 낙뢰 등 안전에 유의해야 하고, 장비 점검 등 각별한 준비가 필요하다.
▲ 장비가 '스코어를 좌우한다'= 비가 오면 일단 '물기와의 전쟁'이다. 비옷과 우산 등은 아예 골프백에 비치해두는 게 좋다. 아마추어골퍼들은 특히 대부분의 미스 샷이 그립이 미끄러지면서 발생한다. 필요 이상으로 그립을 꽉 움켜잡아 몸 전체가 경직되고, 또 임팩트 순간 그립을 놓치기 쉽다.

이를 대비해 장갑은 최대한 많이 준비한다. 예전에는 인부들이 쓰는 목장갑을 갖고 다니는 골퍼들도 많았지만 최근에는 메이커들이 우중라운드 전용 장갑도 출시하는 추세다. 3~ 4개 홀마다 장갑을 갈아 끼면서 최대한 공을 들인다. 귀찮더라도 매 샷 마다 수건으로 그립을 닦는 것도 방법이다. 라커에 가면 수건은 얼마든지 쌓여있다.

▲ 낙뢰 등 안전사고는 '예방이 최고'= 천둥 번개가 내리치면 무조건 라운드를 중단해야 한다. 벼락에 맞을 확률은 60만분의 1에 불과하지만 실제 골프장에서 낙뢰를 맞아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한 사례가 있다. 골프장은 더욱이 낙뢰가 많다. 음전하의 덩어리가 지상으로 내려오면서 가장 짧은 경로를 찾기 때문이다. 바로 페어웨이다. 여기서 골프채를 들고 있는 것은 '자살행위'다.
골프장에 일찍 도착해 충분히 몸을 풀어주고, 그늘집에서는 따뜻한 차를 마시며 체온을 유지하는 것은 기본이다. 라운드 중에는 티잉그라운드를 오르내리는 등 경사지에서는 무엇보다 안전을 우선해야 한다. 아웃오브바운스(OB) 지역이나 워터해저드 등에서 무리하게 볼을 찾는 것도 '소탐대실'이다.

볼이 잘 구르지 않는다는 점을 감안해 퍼팅 등 숏게임은 공격적으로 플레이한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 샷은 '컴팩트하게'= 비가 오면 스윙이 제대로 될 리가 없다. 스윙을 컴팩트하게 가져가라는 이야기다.

티를 다소 높게 꽂고 탄도가 높은 샷을 구사하는 것은 페어웨이가 젖어 런(볼이 굴러가는 거리)을 기대할 수 없기 때문이다. 아마추어골퍼들은 그래서 우드 샷이 드라이버 보다 더 나갈 수도 있다.

아이언 역시 한 클럽 이상 크게 잡는다. 클럽을 여유있게 선택하고 쓰리쿼터 스윙을 하는 쪽이 정확도도 높다.

여기서 주의할 점 한 가지. 샷을 할 때는 평상시의 '프리 샷 루틴'을 그대로 실행해야 한다. 비를 덜 맞으려고 조급하게 샷을 하다가는 샷을 한 번 더 하면서 비를 더 맞는 경우가 생긴다는 것을 기억해 두자.

▲ 숏게임은 '공격적으로'= 그린에 도착하면 이제부터는 공격적인 플레이다. 그린이 젖어 샌드웨지가 아니더라도 핀을 직접 노리는 샷이 가능하다. 그린에 물이 고여있다면 상대적으로 굴러가는 거리를 계산하기도 어렵다. 피칭웨지로 핀을 맞춘다는 느낌으로 넉넉하게 홀을 공략한다.

벙커 샷도 마찬가지다. 물을 머금은 모래는 딱딱하다. 볼 뒤쪽을 바로 때려줘야 충분한 거리를 얼을 수 있다. 퍼팅 역시 홀을 지나친다는 느낌으로 과감하게 때려야 한다. 수분의 마찰력은 의외로 강하다. 골프장 역시 장마철에는 병충해를 의식해 잔디를 깍지 않는다. 작은 경사는 무시하고 물살을 가르는 강력한 퍼팅을 해야 한다.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강민경 '하와이에서 공개한 근황'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국내핫이슈

  • [포토] 김세정 '여신의 아우라' [포토] 박보영 '러블리 미모' [포토] 안유진 '상큼 비주얼'

    #연예가화제

  • [포토] 여자아이들 우기 '도발적 뒤태' [포토] 서현 '막내의 반전 성숙미' [포토] 엄정화 '명불허전 댄싱퀸'

    #스타화보

  • [포토] '발리댁' 가희, 탄탄한 복근 [포토] 강지영 '반전 뒤태' [포토] 지민 '크롭티의 정석'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