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금호타이어 임단협 잠정합의안 노조원 투표 부결…반대 51.6%

최종수정 2021.07.30 09:24 기사입력 2021.07.30 09:24

댓글쓰기

금호타이어 임단협 잠정합의안 노조원 투표 부결…반대 51.6%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기민 기자] 금호타이어 노사가 잠정 합의한 2021년 임금 및 단체 협약(임단협)이 조합원 투표에서 부결됐다.


30일 금호타이어 노조에 따르면 지난 28~29일 광주·곡성·평택공장 재적 조합원 2689명 중 2456명(투표율 91.34%)을 대상으로 임단협 잠정합의안 찬반투표를 실시한 결과 반대 1268표(51.63%), 찬성 1188표(48.37%)가 나왔다.

이에 따라 노조는 다음 달 1일부터 5일까지로 정해진 하계휴가를 마치면 쟁위행위 대책위를 꾸리고 향후 방향을 논의할 계획이다.


앞서 금호타이어 노사는 지난 25일 노사 협상에서 ▲ 임금 동결 ▲ 국내공장 고용안정 및 미래비전 ▲ 광주공장 이전 ▲ 우리사주 분배(사측 250억원 출연) ▲ 여름 휴가비 인상(20만원) 등을 잠정 합의했다.


이 가운데 국내공장 고용안정·미래비전 제시 잠정합의안은 노후화된 광주공장 이전과 동시에 최첨단 스마트 공장 건립을 토대로 한다.

이와 관련해 금호타이어 측은 "금호타이어 경영 정상화와 지역 경제에 미칠 영향에 대해 심각한 우려와 함께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앞으로 단체교섭이 조속히 마무리 될 수 있도록 성실히 교섭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이기민 기자 victor.le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열악한 현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