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성 김 대북특별대표 방한…北에 어떤 메시지 던질까

최종수정 2021.06.19 08:47 기사입력 2021.06.19 08:47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미국의 북핵 협상을 총괄하는 성 김 대북특별대표가 19일 방한했다.


김 대표는 이날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 소감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한국 정부의 노(규덕) 수석대표와 그의 동료들, 일본의 후나코시 수석대표와 그의 동료들과 생산적 만남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가 전원회의에서 밝힌 대미 메시지 소감과 북한을 대화 테이블로 이끌기 위한 인센티브 관련 질문에는 답하지 않았다.


이번 방한은 김 대표가 임명된 이후 처음으로, 대북특별부대표인 정 박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부차관보와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인사가 동행한다.


김 대표는 주말에는 개인일정을 소화하고 오는 21일 오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노규덕 한반도평화 교섭본부장과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를 한다. 이어 주말 중 방한하는 것으로 알려진 후나코시 다케히로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과 함께 한미일 협의를 진행하고, 한일·미일 북핵 협의를 갖는다.

22일에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을 면담하고 학계 및 시민사회 인사들을 만난 뒤 23일 출국한다.


방한 중 북한과의 접촉 가능성도 제기된다. 앞서 교도통신은 김 대표가 방한 중 판문점에서 북측과의 접촉을 도모할 것이라고 관측했으나, 외교부 당국자는 "그런 일정은 추진되지 않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