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관악구민과 함께하는 온라인 공론장 진행 결론?

최종수정 2021.05.17 07:11 기사입력 2021.05.17 07:11

댓글쓰기

팬데믹 이후 관악 도시환경 빠른 회복 위한 협치과제 발굴...주민 건강권, 기후위기 대응, 마을 환경개선, 청년복지 4가지 주제 논의

지난 11일 진행한 주민 건강권 실천방안 찾기 온라인 공론장 모습

지난 11일 진행한 주민 건강권 실천방안 찾기 온라인 공론장 모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민선 7기 핵심 운영가치인 혁신·포용·협치 관악 구현을 위해 2022년도 협치과제 발굴 온라인 공론장을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총 4회 진행했다.


구는 팬데믹 이후 관악 도시환경의 빠른 회복을 목표로 협치과제 발굴을 위해 여러 차례의 협치회의와 주민의견수렴을 거쳐 공론장 주제를 선정, 협치회의 위원, 행정, 주민 총 84명이 참여한 가운데 토론을 진행했다.

이번 공론장에서는 ▲생태복지적 관점에서 주민의 건강권을 위한 실천방안 찾기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탄소배출 저감 ▲마을이 함께하는 업사이클링(삼성동 돌샘행복마을 환경개선) ▲너 '청년'와 나 '마을' 연결고리 (생활문화영역 커뮤니티 만들기) 총 4개 주제를 다뤘다.


특히, 비대면 공론장이 갖는 소통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공론에 들어가기에 앞서 소통을 촉발하는 주제관련 전문가들의 미니강좌를 제공해 다소 낯설 수 있는 주제에 대한 이해를 돕고, 논의의 질을 한 차원 높이기 위한 노력을 기울였다.


공론장 미니강좌에는 구가 당면한 지역문제 해결을 위해 관악정다운의료복지 사회적협동조합의 이도연 위원, 난곡·난향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의 김숙희 디렉터, 서울대 이장섭 교수, 관악FM 안병천 대표 등 다양한 분야의 지역 인사들이 참여했다.

이번 공론장에서 다룬 주제는 지속적으로 행정과 민간이 조율하는 과정을 거쳐 오는 7월 초 서울시에 ‘2022년도 지역사회혁신계획 협치과제‘로 제출하게 된다.


공론장 주제에 관심이 있는 주민들은 언제든지 유튜브로 공론장을 시청할 수 있으며, 오는 28일까지 구청 홈페이지(온라인관악청→정책참여→관악구가 묻습니다)에 의견을 올릴 수 있다.


한편, 구는 민선 7기 출범 이후 주민들이 언제 어디서나 다양한 의견을 제시할 수 있는 365일 온라인관악청을 운영하는 등 주민들과의 폭넓은 소통을 통한 협치관악 조성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이번 온라인 공론장을 통해 주민과 함께 지역문제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해결을 위한 의제 발굴과 협치과제 구체화를 실행해 한층 더 성장하는 관악구를 만들겠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창구를 통한 주민들과의 소통을 최우선으로 혁신?포용?협치 관악 구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